황등면~금마면 황금로 4차선 확포장 시급

조규대 시의원, 시민들에게 안전한 통행권 보장해야 할 의무 있어

최영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20:54]

황등면~금마면 황금로 4차선 확포장 시급

조규대 시의원, 시민들에게 안전한 통행권 보장해야 할 의무 있어

최영민 기자 | 입력 : 2024/05/24 [20:54]

익산시의회 조규대 의원은 24일 열린 제260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익산시 교통의 핵심 동맥인 국도 제23호선과 하나로를 잇는 황금로의 확포장 사업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황금로는 익산시와 군산시를 연결하는 지방도 제718호선 중 황등면과 금마면을 잇는 약 9.5km 구간을 말한다.  

 

 

조규대 의원은 최근 인근 산업단지의 분양이 완료됨에 따라 황금로의 통행량이 급증하여 기존 2차선 도로만으로는 수요를 감당하기 힘든 상황이라면서 이에 황금로의 일부 구간을 4차선으로 확장하고 있지만 황등면부터 하나로를 잇는 구간 전체에 대한 확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최근 아가페 정원 방문객 증가로 관광버스의 통행이 빈번한데도 도로 곳곳이 패인 채 방치되어 있는 등 부실한 관리를 지적하며교통사고 예방과 시민들의 안전한 통행을 위한 신속한 조치를 촉구했다. 

 

한편전북특별자치도와 익산시는 황금로의 일부인 익산 제4산단부터 하나로에 이르는 구간에 대해 시가 부지를 매입하고도 도로관리사업소에서 공사를 시행하는 방식으로 4차선 확장공사를 진행중이며 올해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최영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