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북문교회, 신동 행정복지센터에 장학금 600만 원 기탁

이은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2/21 [21:13]

이리북문교회, 신동 행정복지센터에 장학금 600만 원 기탁

이은주 기자 | 입력 : 2024/02/21 [21:13]

신동에 소재한 이리북문교회(담임목사 김종대)가 21일 성도들이 마련한 600만 원을 저소득층 청소년 장학금으로 신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북문교회는 7년째 교회 내 부스러기 나눔팀을 중심으로 한 1,000여명의 성도들이 저금통을 모아 마련한 장학금을 신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 해 오고 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1년간 가정위탁아동한부모가정 등의 자녀 5명에게 매월 학업 지원비로 지원될 예정이다. 

 

 

김종대 담임목사는 "지역사회는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는 것에 큰 관심을 가져야 하며 특히 저소득 계층의 청소년을 지역사회가 더 보듬어야 한다"며 "청소년을 돕는 사랑의 실천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지역사회 섬김에 앞장서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호상 신동장은 "7년 동안 지속해서 장학금을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성도들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지역의 어려운 청소년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답했다.

<이은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