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투자 유치 시동

전북특별자치도, 천년전북 청년식품 회원사 21개 업체와 협약 체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152,066㎡ 부지에 투자 예정

채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2/14 [20:40]

익산시,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투자 유치 시동

전북특별자치도, 천년전북 청년식품 회원사 21개 업체와 협약 체결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152,066㎡ 부지에 투자 예정

채병석 기자 | 입력 : 2024/02/14 [20:40]

익산시가 글로벌 첨단 식품산업 메카로의 도약을 위해 도내 청년 식품기업들과 손을 잡았다.

 

시는 14일 전북특별자치도와 천년전북 청년식품(회장 구경한회원사 21개 업체와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단체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정헌율 익산시장최재용 전북특별자치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천년전북 청년식품 업체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천년전북 청년식품은 2022년 12월 도내 식품기업 경영 2세 및 청년 식품 창업가들로 구성된 단체다익산시 나눔곳간 기부푸드테크42 얼라이언스 발대식 참가 등 다양한 활동을 하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투자협약에 참여한 21개사는 도내 14개 시군에 고루 분포하며 죽김치밀키트육가공 제품 등을 제조하는 식품기업으로 152,066(약 46,000)의 부지에 투자할 계획이다.

 

구경한 회장은 "이번 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 투자협약을 통해 국가식품클러스터의 지원 혜택에 대해 알게 됐다"며 "우리 회원사들은 익산시와 지속해서 교류하며 성장할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대한민국 식품산업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천년전북 청년식품 회원사들이 국가식품클러스터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성공적으로 정착해 세계로 비상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답했다.

 

한편국가식품클러스터 2단계는 지난해 3월 국가첨단산업단지 후보지 지정 이후로 현재 사업타당성조사를 추진 중이며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앞두고 있다다양한 기업들을 유치해 식품산업에 첨단기술을 결합한 세계를 주도할 푸드테크 산단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채병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