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의회,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방안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

정비 활성화를 위한 지자체의 선도적 역할 제시

최영민 기자 | 기사입력 2023/10/31 [21:52]

익산시의회,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방안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

정비 활성화를 위한 지자체의 선도적 역할 제시

최영민 기자 | 입력 : 2023/10/31 [21:52]

익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소규모주택 정비 활성화방안 연구회(대표의원 김충영)는 지난 10. 31.(익산시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보고회는 김충영 대표의원을 비롯하여 김미선 의원박종대 의원손진영 의원송영자 의원이중선 의원조은희 의원최재현 의원최종오 의원 등 9명의 의원들과 전문가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날 회의는 빈집과 노후불량건축물 밀집지역 정비를 위한 지자체의 선도적 역할론에 대해 보고하고이에 대해 최종 점검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번 연구용역은 그간 지역 커뮤니티의 쇠퇴를 가속화시켜왔던 빈집 및 노후불량건축물 밀집지역에 대한 현장조사와 사례연구를 바탕으로 행정참여형 소규모 주택정비사업 등을 우수 정비정책과 함께 제시했다. 

 

연구단체 대표인 김충영 의원은 전문적 지식과 경제적 여력이 부족한 주민들이 스스로 정비사업을 추진하기에는 많은 한계가 존재하는 실정이라며,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익산시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영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